목양칼럼

23 posts

그리스도인과 불륜 문화

요셉 목사(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교회 목사) 주홍글씨(The Scarlet Letter 1850년 작)는 미국 소설가 너새니얼 호손(1804년~1864년)의 작품이다. 17세기 중엽, 영국 출신 이민자들이 거주한 뉴잉글랜드를 배경으로 젊은 청교도 목사 딤즈데일과, 헤스터라는 유부녀와의 불륜을 다룬 소설이다. 사생아를 낳은 헤스터는 끝까지 불륜상대를 밝히지 않고, 가슴에 ‘A'(Adultery 간통)라는 글자를 달고 다니는 형벌을 받게되지만, 남은 생애 선행을 베풀며 […]

기독교와 다신교 문화 전쟁

요셉 목사(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교회 목사) 극장가에서 여러 수퍼 히어로 시리즈물을 종종 볼 수 있다. 우주와 지구에서의 신들의 전쟁, 사랑 등을 그리고 있는데, 첨단과학으로 덧칠한 SF판 그리스 신화이다. PC 및 모바일 게임에서도 이와 유사한 내용의 종류가 많다. 완구시장에서 수퍼 히어로의 피겨들을 쉽게 찾아 볼 수 있다.  사도 바울은 로마서 12장에서 […]

교회의 선지자적 사명

요셉 목사(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교회 목사) 일제시대 당시 1%도 안되는 기독교인들은 암울한 세상의 희망의 등불이었다. 교회는 독립운동의 산실이었고, 민중을 계몽하며, 근대화에 많은 이바지를 했다. 현재 한국의 상황에서 교회는 어떠한 역할을 하고 있는가?  2019년 새해, 대내외 환경은 그리 녹록치 않다. 2018년 하반기부터 본격화된 미중 경제전쟁과 패권다툼이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 현 집권세력은 […]

북한해방과 그리스도인

요셉 목사 (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교회 목사) 1945년 8월 15일 한반도 전역에는 일본 군국주의로부터 해방된 기쁨과 만세 함성이 울려퍼졌다. 남한 지역은 자유민주주의 체제로 전환되었지만, 북한 지역은 공산주의 치하로 들어감으로 또다시 깊은 수렁으로 빠졌다. 알다시피 공산주의에서는 소수의 공산당원만 빼고는, 대부분이 최소한의 권리마저 짓밟힌 채, 비참한 노예로 살아간다. UN은 2005년부터 지금까지 북한의 […]

기독교와 동성애 2

요셉 목사 (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교회 목사) 퀴어 축제가 이곳저곳에서 늘어나고 있는 데 반해, 동성애가 잘못됐다고 외치는 소리들은 그렇지 못하다. 일부의 기독교인들, 국민들 만이 힘겹게 목소리를 낼 뿐이다. 이 시대에 현인들과 학자들은 어디에 있는가? 동성애를 지지하고, 양심의 소리는 외면하고 있지 않는가? 바울은 2차 선교여행 때, 그리스 아테네 서쪽 64km에 위치한 […]

기독교와 동성애 1

요셉 목사 (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교회 목사) 얼마 전 국가인권정책 기본계획(NAP) 중에 ‘양성 평등’에서 ‘성 평등’으로 방향을 전환한 조항이 있다. 한마디로, 동성애에 대한 빗장을 활짝 열겠다는 정책이다. 기독교인들은 동성애에 대하여 어떤 시각을 갖추어야 하는가? 먼저, 성경에 기록되어 있는 동성애에 대해 알아본 후, 그리스 철학 속에 숨겨진 동성애와 그 문제점에 대하여 […]

복음과 가짜 뉴스

요셉 목사 (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교회 목사) 지난 9월, 미국에서 대법관 후보인 브렛 캐버노의 의회 청문회가 있었다. 당시 성추행을 당했다는 여인들이 갑자기 등장하여, 미국의 주류 언론들은 일부를 제외하고 일제히 지명 철회가 될거라며 부정적으로 보도했다. 한국 언론들 역시 그러한 흐름에 편승하였다. 이러한 보도 행태는 미국 대선 때부터 미국이나 한국이나 변한 게 […]

바벨론 제국주의와 성막

요셉 목사 (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교회 목사) 전 세계 도시화의 속도가 점점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하늘을 찌를 듯한 100층 이상의 건물들이 여기저기 들어서며, 점점 높이를 갱신한다. 초고층 빌딩을 짓는 국가에게 경제 위기가 다가온다는 ‘마천루의 저주”라는 경제 이론이 있다. 20세기 이후 서구로부터 아시아, 중동에 이르기까지 여러 대륙, 여러 나라들에 제법 적중돼 […]

대한민국과 하나님의 지도자

요셉 목사 (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엄. 개척교회 목사) 구한 말, 대원군은 대국으로 여겼던 청나라의 아편전쟁 패배에 큰 충격을 받고, 그 원인을 서양에게 문호를 개방한 결과라고 생각했다. 그는 청나라와의 사대정책 외에는, 자본주의 서구 열강들을 일본을 포함하여 다 서양 오랑캐로 보고, 쇄국정책을 단행한다. 근대국가로의 발돋음의 기회를 놓친 한국은 일본 제국에 의해 강제합병되는 치욕을 […]

제직의 길

요셉 목사 (한세대 신학대학원 졸업. 개척 교회 목사) 전 세계적으로 기독교에 대해, 알게 모르게 박해하는 시대에 살고 있다. 최근 중국 공산당은 지하교회인 가정교회에 대한 탄압의 강도를 높이고 있다. 가정교회를 급습하여 십자가를 떼어 내고 성경과 성구들을 불태우며, 예배당 폐쇄 및 철거까지 자행하고 있다. 이에 항의하는 성도들을 감옥에 가두고 있다. 아울러 교인들은 […]